Total 11,425 Today 0 Yesterday 0
'Web/SNS'에 해당되는 글이 1개 있습니다.
2015.12.30 21:30
카테고리 - Web/SNS


Palette for Twitter - "트잉여" 가 만든 트위터 앱. by 우이하루 카자리

Note) 이 포스트는 팔레트 개발진과 어떠한 관련도 없으며, 개인의 의견일 뿐임을 알립니다.

<from Palette offcial account.>


트잉여들이 직접 만들어 한때 화제가 되었던, Palette for Twitter(이하 팔레트윗)이 출시되었습니다.

"트잉여" 들이 만들었다는 앱 답게, 그간 트위터 공식 어플리케이션이 지원하지 않던 기능들을 지원해서 많은 화제를 받았지만, 이에 반해 악평 또한 존재합니다.


이 포스트에서는 왜 이러한 악평들이 생겨났으며, 무엇이 문제였는지 분석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1. 부적절한 베타 테스트가 만들어 낸 지나친 기대치

팔레트윗은 후원자 한정 클로즈드 베타(1,2,3차)와 후원자 포함 약 천명 가량의 유저를 모집하여 진행된 오픈 베타(1,2,3차)를 진행하였습니다. 이 과정 중 버그를 잡고, 기능 추가를 진행하였지만, 문제는, 추후 유료화될 기능에 대한 안내가 부족했다는 점입니다.(저조차도 날씨 스킨 이외 어느 기능이 유료가 될지 모르고 있었습니다)



<사진 1> 결제 요구창이 뜬 모습. 참고로 저는 이미 계정 패키지 및 보안 패키지를 구입했습니다.

어차피 결제창을 찍어야 했으니 오류가 다행일지도


텀블벅 페이지와 보상과 안내 등으로 앱 내 결제는 안내가 되었지만, 이외 어느 부분이 유료화가 되는지는 안내가 부족했던 것이죠. 게다가, 오픈 베타가 진행되던 시점에도 앱 내부 결제는 인터페이스조차 구현되지 않은 상태였습니다. 즉, 마지막 오픈베타 이후 추가된 기능이 앱 내부 결재라는 큰 기능이라는 것입니다.


앱 내부 결재는 타 기능과는 달리, 오동작하면 사용자에게 손해를 끼칠 수 있는, 중요한 기능입니다. 문제는, 출시 이후 구매를 하였음에도 적용이 안되는 문제나, 중복 구매가 이루어지는 문제 등이 발생한 점입니다.

팔레트윗이 좋아 구입하자마자 결제를 한 경우 한마디로 바보가 되어 버린거죠. 물론 저도 그 바보들 중 하나입니다


조금 늦추더라도 안정화가 된 이후에 출시했으면 어떨까 싶습니다. 현 상태로는 오픈베타 5차급이기에...


추가) 수정이 되어 반영이 됩니다만 이제는 후원으로 얻은 날씨 스킨이 사라지는 문제가... 문제 하나를 해결하면 다른 문제가 생기는게 개발입니다


2. 중구난방인 설정, 이리저리 흩어져 있는 항목들

사실 제일 치명적인 문제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팔레트윗에는 프로필 사진 및 트윗의 사진을 숨기는, 이른바 일코 모드가 존재합니다. 속칭 "덕"스러운 프로필/사진을 감춤으로 일반인인 척(?) 할 수 있게 하는 기능이죠. 문제는, 상단 알림바에 떡하니 뜨는, 위젯입니다.


<사진 2> 상단 알림창에 기본으로 표시되는 위젯

프로필 모자이크가 쓸모없는것 같지만 신경쓰지 맙시다 애초에 트위터로 공유해 버려서 가리는 의미도 없단게 함정


이 위젯의 설정은 놀랍게도 "타임라인 옵션" 에 있습니다.



<사진 3> 꼭꼭 숨어라 머리카락 보일라


자그마치 타임라인과는 전혀 무관한, 알림창 위젯이 타임라인 설정에 숨어 있습니다. 공식 계정으로 한차례 안내가 되었지만, 묻히기 쉬운 트위터 특성상 많은 분들이 못보고 지나쳤으리라 추측합니다. 


추가)이제 일코모드에서는 위젯이 숨겨집니다. 그래도 설정 위치는 좀...


3. 너무나도 컸던 기대와 실망

트위터의 API 정책은 나쁜 쪽으로 유명한 편입니다.

예를 들면 API 1.0까지만 해도 꽤 넉넉했던 타임라인 새로고침 제한이, API 1.1로 업그레이드 되며 15분에 15회라는, 대략 1분에 1번꼴의 매우 빡빡한 제한으로 변경된 것이 대표적입니다. 이외에도 멘션 대화를 불러오는 Conversation API도 공앱 전용으로 되어 있어 많은 수의 서드파티들이 멘션의 상위 멘션을 불러오는 방법으로 우회해야 하는 것이 현실입니다.(그리고 이는 트윗을 하나하나 가져와야 하기에 매우 느립니다.)

심지어는 사용자수, 정확히는 토큰 수에 제한을 두어서, 어느 정도 앱의 규모가 커지면 더이상 사용자를 받을수 없도록 변경됩니다. 이 때문에 여러 트위터 앱이 개발을 중단해야만 했습니다. 현재로써 유일한 방법은 트위터 본사에 요청을 해 제한을 늘리거나, 토큰을 초기화하는 방법 뿐입니다.

이처럼 제한이 심한 것이 트위터 API인데, 팔레트윗은 이를 극복할 수 있는 것인양 알려져 버렸습니다. 또한 대부분이 팔레트윗을 공앱을 대체할 수 있는 트위터 앱이 되기를 바랬으리라 추측합니다. 하지만, 이는 애초에 API에서 제한이 있는한 무리였죠.

기대가 크면 실망도 큰 법. 상당수의 사용자들은 팔레트윗에도 있는 제한에 분노하거나, 실망하였습니다. 당장 앱 평가를 봐도 일부 유저들이 항의를 하고 있습니다.

여기서 잠깐) 왜 팔레트윗은 계정 추가가 유료일까요?

위에서도 언급한 토큰 수 제한 때문입니다. 실제로 다른 앱도 계정 추가가 무료인 경우, 추가할 수 있는 계정 수에 제한이 있는 경우가 대부분일 것입니다. 이 때문에 그냥 둘경우 이 제한이 초과되어 사용자를 못받게 됩니다. 즉, 팔레트윗의 계정 추가 제한은 어쩔수 없는 것입니다. 사실, 팔레트윗 정도면 싼 편으로, Falcon Pro의 경우 계정당(!) 제한이 적용됩니다.


4. 결론

이처럼 말도 많고 탈도 많은 팔레트윗 앱이지만, 앞으로 유료구매 버그 수정판이 출시 예정이고,리스트 기능도 추가된다 하니, 계속 기대를 해 보아도 좋을것 같습니다. 


덤으로, 다음 포스트에서는 트위터의 API 제한과, 이 때문에 개발 중단/유료화된 앱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Web > SNS' 카테고리의 다른 글

Palette for Twitter - "트잉여" 가 만든 트위터 앱.  (0) 2015.12.30

댓글을 달아 주세요!